본문 바로가기

방송연예

허이재, 유부남 배우 잠자리 요구 폭로 사건 한눈 정리

반응형

은퇴한 배우 허이재 씨가 유튜브 '웨이랜드'에 출연하여 은퇴를 결심한 계기를 이야기하였다.

허이재는 그 배우에 대해 "결정적인 내 은퇴의 계기였다. 작품 파트너였는데 처음에는 잘해줬다. 그런데 어느날 '너는 왜 오빠한테 쉬는 날 연락을 안 하냐'더라. 거의 매일 보지 않냐. 우리 매일 만나고 있는데 연락할 시간도 없지 않냐고 했다. 그때부터 슬슬 시작이 되더니 이 X 같은 X아. XXX아 이거를 맨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 유부남 배우는 아직도 활발히 활동 중이라고 한다. 이 소식을 들은 사람들은 유부남 배우를 찾기에 혈안이다. 그러자 허이재 씨는 마녀사냥은 자제해 달라면서도 자신도 유용한 컨텐츠를 들고 찾아오겠다고 하였다.


배우 허이재가 과거 유부남 남자 배우로부터 성관계 요구 등 폭언을 당했다는 충격 폭로로 인터넷을 발칵 뒤집었다. 상대 남자 배우의 정체에 대한 누리꾼의 관심이 이어지며 2차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12일 유튜브 등에 따르면 배우 허이재는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에서 출연해 과거 자신이 작품 촬영 당시 당했던 상대 배우의 갑질을 공개했다.


허이재는 "방송에 나와도 되나 싶은 정도도 있다. 그분이 유부남이셔서 말하면 가정파탄이 날 수도 있다"고 머뭇거리더니 "그 유부남 배우분이 결정적인 내 은퇴 계기였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허이재에게 성관계를 요구한 유부남 배우라고 측측돼 거론되고 있는 남자 배우의 팬들은 성명서를 발표했다. 팬들은 "무분별한 억측이 난무하고 있어, 너무나도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다"라며 배우가 지금까지 보여줬던 선행을 강조, "자선, 재능기부 행사 등 지속적인 선행을 펼치면서 타의 귀감이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팬들은 누구나 볼 수 있는 온라인 공간에서 영상, 게시글 또는 댓글 등을 통하여 근거 없는 사실을 유포하거나 욕설과 모욕 등 사람의 명예를 훼손하여 피해 당사자로 하여금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을 주는 심각한 범죄행위를 묵과할 수 없다"라며 "오지호의 명예를 훼손하고 심각한 욕설과 모욕적인 발언으로 한 남성의 인격을 말살하는 자들의 범죄행위를 끝까지 추적하고, 지속적으로 감시하여 그 어떠한 선처나 관용 없이 형사고소,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라고 전했다.



"허이재 그녀는 누구 프로필”

허이재는 2000년대 초반 영화 '해바라기'와 '비열한 거리', 드라마 '궁S', '싱글파파는 열애중' 등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2011년 한 사업가와 결혼 후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지만 이후 2016년 드라마 ‘당신은 선물’, 영화 ‘우주의 크리스마스’를 통해 배우로 복귀했다. 지난해 11월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서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