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방송연예

박지윤, 제주 노키즈존 식당에 자녀와 함께 방문

반응형

제주에서 장기체류 중인 A씨는 제주에 유명한 식당에 방문하려다가 노키즈존이라는 이유로 출입이 제한되었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제주에서) 핫하다는 곳을 가려고 알아봤는데, 노키즈존이더라. 룸 예약해도 노키즈냐고 문의하니 단칼에 안 된다고 했다"고 한다.

 

A씨는 우연히 인스타그램을 둘러보다가 황당함을 느꼈다.

방송인 박지윤 씨가 초등생 자녀들을 동반해 B식당에서 음식을 먹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기 때문이다.

 

A씨는 "이런 곳도 유명인에겐 약하구나, 음식보다 홍보로 승부 보는 곳인가 싶어 참 씁쓸하다. 간만에 기분 좋게  한잔하고 누워 자기 전에 휴대전화 보다 기분 더럽게 잠을 청해본다"고 전했다. 

 

이후 다른 네티즌이 B식당에 인스타그램을 통해 미성년자 출입이 가능한지 물었고 아래와 같이 답변을 받았다고 한다.

B식당은 "박지윤 아나운서의 피드를 보고 연락 주셨을 거라고 생각한다. 박지윤이 처음 방문했을 때 인스타그램을 통하지 않고 지인을 통해 예약 후 방문했다. 다음 번 결혼기념일이에는 아이들과 꾸미고 오셨는데 캔스 내드리기 어려워 부득이하게 아이들과 동반하여 받아드렸다"라고 밝혔다.

 

B식당의 답변에 네티즌들은 "그런 것이 바로 연예인 특혜"라며 이해하지 못하고 있으며 "선택적 노키즈존이냐"며 B식당 인스타그램에 항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방송인 박지윤 씨의 프로필을 살펴보자.

 

방송인 박지윤 씨는 KBS 30기 공채 아나운서이며, 현재는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한편 박지윤 씨의 남편인 최동석 씨도 얼마 전 KBS를 퇴사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반응형